비타소프트, AI 이미지 검색 기술로 미국 디자인 특허 이미지 검색 시장 두드린다
상태바
비타소프트, AI 이미지 검색 기술로 미국 디자인 특허 이미지 검색 시장 두드린다
  • 정희 기자
  • 승인 2024.06.26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America's Supply Chains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America's Supply Chains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AI 소프트웨어 전문기업 비타소프트(대표 홍순기, www.viatsoft.co.kr)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고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전담기관으로 운영하는 2024년 ‘AI바우처지원사업(글로벌-일반분과)’에 지원 대상으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AI바우처지원사업’은 국내 AI 기업의 해외 진출 판로개척을 위해 해외 수요처를 발굴한 AI 공급기업에게 바우처를 지원하는 제도다. 작년에는 의료분과에 한정했지만, 올해부터는 전 산업분야로 확장해 50개 사업 대상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사업은 ‘AI융합 미국 디자인 특허 이미지 비교 검색 실증 과제’며, 디자인 이미지나 실물 사진을 입력하고 미국 특허청(USPTO)에 등록된 디자인 특허를 검색할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다. 구글 렌즈 등의 이미지 검색 서비스와 유사하지만, 등록된 디자인권을 검색하는 점에서 특색이 있다고 할 수 있다. 서비스의 주요 목표 고객은 미국에 디자인 특허를 출원하려는 특허 법인이나 개인이며, 그동안은 디자인 도면과 실물 사진을 비교하는 기술의 한계 때문에 기술적으로 어려움이 많았다.

비타소프트는 AI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으로서 다양한 AI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오고 있으며, 2022년에 이어 2023년 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전담기관으로, 무역관련지식재산권보호협회(TIPA)가 실증랩 운영기관으로 실행되고 있는 AI융합 불법복제품 판독시스템 구축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본 과제 총괄책임자인 이재용 비타소프트 부사장은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서로 다른 도메인 특성을 지니는 이미지들의 비교 검색 성능을 매우 높은 수준에서 달성했고, 특별히 특정한 제품에 대해서 기존 디자인권과의 유사도를 비교 판별하는 것은 99% 이상의 정확도를 보여줬다”며 “시중에서 유통되는 제품에 대한 미국 디자인 특허 도면과의 유사도 판별, 출원하고자 하는 디자인 도면의 기존 디자인 특허 침해 여부를 정확하게 판독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과제에서는 미국 특허청의 OPEN DATA PORTAL과의 연계를 통해 미국 디자인 특허 정보를 메타정보DB로 구축하고 디자인 특허 도면을 벡터DB로 구축해 사용하기로 했다.

이재용 부사장은 아울러 “이번 과제가 미국 공급망 입망을 목표로 진행되는 만큼 입망을 위한 국제적 인증과 성능 확인, 사용자 친화적인 UI/UX 구현이 이뤄지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본 과제 수행을 통해 국산 AI 소프트웨어의 우수성을 국제적으로 공인받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고, 정부지원 과제의 효과적 수행 모범사례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타소프트는 또한 이번 사업을 발판 삼아 해외 진출 파트너로서 텍사스주 공공안전부(Department of Texas Public Safety) 산하 America’s Supply Chains, PBC (https://www.americasupplychains.com/)와 MOU를 체결하고 수요기관으로 해 미국 공급망에 입망하기 위한 본격적인 준비에 들어간다고 발표했다.

America’s Supply Chains는 2021년 바이든 행정부에서 발표된 행정명령 14017에 입각해 조직된 기관으로, 텍사스주 공공안전부의 인증과 관리 아래에 있는 공익 법인이다. America’s Supply Chains와 공통의 목적을 공유하는 국내외 생산 시설을 찾고, 승인하고, 소외된 기업을 위한 공급망 및 제품 안정성과 표준을 개선하며, 일자리를 창출하고, 서비스가 부족하고 대표성이 부족한 지역사회에 살고 있는 개인들의 신용을 구축하는 데 도움을 주는 목적을 갖고 있다.

America’s Supply Chains 측은 비타소프트의 소프트웨어 개발 역량과 개발 사상에 공감을 표시하면서 AI융합 불법복제품 판독시스템의 개념은 공공 시장뿐만 아니라 수많은 미국 특허사무소와 디자인 특허를 출원하려는 기업들에게 매우 유용한 서비스가 될 수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비타소프트는 America’s Supply Chains와의 협력과는 별도로 유미특허법인과도 협력관계를 구축했다. 유미특허법인은 미국 디자인 특허 시장조사, 서비스 기획, IPR 등의 분야에서 적극적으로 비타소프트와 협력하고 필요한 자문을 제공하기로 했다. 유미특허법인은 한국 최고의 특허법인으로, 특히 글로벌 지적재산권 분야에서 전문성을 인정받고 있다.

이재용 부사장은 “비타소프트는 앞으로 Internatioal Sourcing Agent로서 America’s Supply Chains와 협력해 미국 공급망 강화와 한국-미국 간 협력 강화를 위한 탄력적이고 다양한 공급망 촉진, 경제성장 및 번영 촉진, 국가 안보 및 재난 대응의 진전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