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BBC, 고양특례시를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드는 뛰어난 도시’중 하나로 소개
상태바
영국 BBC, 고양특례시를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드는 뛰어난 도시’중 하나로 소개
  • 이새연 기자
  • 승인 2024.04.09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 고양특례시가 스웨덴 예테보리(세계 1위), 노르웨이 오슬로,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등의 도시들과 함께 BBC가 발표한 지난해 글로벌 마이스목적지 지속가능성 지수(GDS-I)평가에서 고양시가 세계 14위, 아시아·태평양에서 1위를 차지헸다. 

이에 9일 고양시에 따르면 시는 이날 영국 방송공사 BBC는 지난 2일 고양특례시를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드는 뛰어난 도시'중 하나로 소개했다고 밝혔다.

BBC는 지난해 글로벌 마이스목적지 지속가능성 지수(GDS-I)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스웨덴 예테보리(세계 1위), 노르웨이 오슬로,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프랑스 보르도, 대한민국 고양시를 소개하고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드는 뛰어난 도시라고 설명했다고 전했다.

글로벌 마이스목적지 지속가능성 지수(GDS-I)는 환경, 사회, 인프라, 도시마케팅 전담조직 등 총 4개 부문, 69개 평가항목에 대해 지속가능한 저탄소 미래도시 수준을 평가한다.

세계 14위, 아시아·태평양 지역 1위에 이름을 올린 고양시의 순위는 비유럽권에서 가장 높은 위치다.

앞서 고양시는 '지속가능한 대한민국 마이스(MICE) 도시, 고양특례시'라는 브랜드를 알리기 위해 2017년부터 GDS-I 평가에 참여해왔다.

BBC는 "고양시는 2023년 전시컨벤션분야 ISO20121 국제인증을 취득한 바 있으며 킨텍스는 빗물 재활용을 통해 화장실, 연못, 정원 등에 사용하고 있다”라며 “도시 내에 68개의 공원, 인구 1명당 100㎡ 이상의 녹지·수면 면적, 424km의 자전거 도로를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 "국제 도시에 비해 인력과 예산이 제한된 도시에서 적극적이고 지속적으로 가능성을 추구하는 것은 쉬운일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고양시는 마이스산업 유치, 발굴, 홍보를 전담하는 고양컨벤션뷰로를 운영해 마이스 산업 및 도시마케팅 전반에 지속가능성을 반영하고 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